소식·자료

언론보도자료

상세내용
매체 등록일 2020-01-09
제목 리걸타임즈 특집 - 2019기업법무 시장 노동분야 리그 테이블 관련분야

로펌마다 적지 않은 규모의 노동팀을 가동하며 다양한 사건의 해결에 나서고 있는 가운데, 노동 부티크인 법무법인 아이앤에스가 주요 사건의 소송대리인 란에 자주 이름을 올리며 활약하고 있다.


아이앤에스는 서울지법 판사를 거쳐 김앤장에서 활동한 조영길 변호사가 2000년 설립한 노동 전문 로펌으로, 조 변호사와 함께 임동채, 정희선 변호사 등이 주도적으로 활약하고 있다. 다른 로펌의 노동팀에서 활약하는 변호사 중에도 아이앤에스 출신이 적지 않다.


출처 : 리걸타임즈(http://www.legaltimes.co.kr)
보도원문
이전글 2019 올해 우리 로펌은 ‘노사관계 전문’ 아이앤에스
다음글 [리걸타임즈 특집=2019 Lawyer of the Year] 노동 l 임동채 변호사

아이엔에스 로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