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식·자료

언론보도자료

상세내용
매체 리걸타임즈 등록일 2020-01-20
제목 [리걸타임즈 특집=2019 Lawyer of the Year] 노동 l 임동채 변호사 관련분야

'노동 부티크' I&S 성공의 '숨은 공신'
'법과 원칙' 중시하며 노사관계 개선 기여

2000년에 문을 연 '노동 부티크', 법무법인 아이앤에스(I&S)는 노동변호사의 산실, 노동변호사의 사관학교쯤으로 잘 알려져 있다. 20년의 역사가 쌓이며 조영길 변호사가 이끄는 아이앤에스에서 경험을 쌓은 많은 변호사들이 여러 로펌에서 전문 노동변호사로 활약하고 있다.

이에 비해 임동채 변호사는 조영길 대표에 이어 두 번째로 아이앤에스에서 오래 근무한 변호사로, 15년째 후배들을 이끌며 조 대표를 지원하는, 아이앤에스 성공의 '숨은 공신'과 같은 변호사다.

출처 : 리걸타임즈(http://www.legaltimes.co.kr)
보도원문
이전글 리걸타임즈 특집 - 2019기업법무 시장 노동분야 리그 테이블
다음글 다음글이 없습니다

아이엔에스 로고